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전체 교육/학교 생활체육 정치/사회/경제 행정/의회 연예/방송 TOP영상 스포츠 생활/경제 영상 문화/여성 갤러리/전시 피플/논평 특별인터뷰 건설/부동산 협회/단체 행사/시상 포토 커뮤니티
스포츠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드가체프,7월 1일부터 기계체조 프로모션 진행
2018-07-02 오후 5:46:23 한국교원신문TV mail seoulmaeil@daum.net


    드가체프,7월 1일부터 기계체조 프로모션 진행


    박범성 기자/ 전 국가대표 상비군 출신 전문 코치진들로 구성된 기계체조 트레이닝 전문팀 드가체프가 오는 7월1일부터 9월까지 기계체조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체조는 위험한 운동이 아닌, 모든 신체 동작에 도움을 주는 기초 운동이다. 점프하고 빙그르르 도는 모습을 보고 처음에는 놀랄 수 있지만, 처음에는 코치가 충분한 보조를 해주고, 보조가 필요없는 단계에 도달하기 위해서 코치의 지도에 따라 여러 보조 운동을 연습하다 보면 자연스럽게 코어 근육이 단련되고 스스로 몸을 컨트롤 하는 법을 익힐 수 있다.


    기계체조는 특히 처음 배울 수록, 섣불리 따라 하면 다치기 쉽기 때문에, 전문 교사의 도움이 필요한 경우가 많다. 때문에 전문 기관을 다니는 것이 좋고, 이러한 곳들은 다른 운동 센터들보다 소수 정예 수업을 지향한다. 우리나라에도 서서히 기계체조의 장점이 알려지고 있기 때문에, 수도권 중심으로 곳곳에 여러 센터들이 생겨나고 있다. 그러나 정말 ‘체조를 아는’ 전문 코치를 둔 곳은 많지 않다.


    서울 서초구 이수역에 위치한 ‘드가체프’는 한국체육대학교 체조선수 출신의 코치가 설립한 짐내스틱 클럽으로, 코치진 전원이 국가대표 상비군 출신으로 구성되어있다. 실제 체조 선수들이 훈련 때 쓰이는 전문 매트와 마루, 평행봉, 철봉, 링 등을 비치한 ‘드가체프’는 방과후 혹은 학교 체육 시간에 유아체조수업부터 시작해서 일반 성인 대상으로도 매일 매일 마루와 평행봉 물구나무 등 다양한 수업을 진행하면서 기계체조의 대중화를 꿈꾸고 있다.

     

    복장에 제약도 없다. 점프, 구르기 등의 동작에 제약이 없는 편안한 운동복을 입으면 된다. 주로 맨발로 운동을 하므로 신발도 딱히 필요하지 않다.

     

    드가체프 김인곤 대표는 “기계체조는 위험한 운동이 아니라 가장 기초적인 운동으로 우리 몸의 코어와 근력을 향상시킨다”며 “기계체조가 아닌 다른 운동을 배울 때에도 기계체조를 통해 익힌 운동감각으로 쉽게 운동을 배울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 * <자매지통합보도> 본 기사는 본사 자매지 <종합일간>서울매일 / 서울의정신문TV / 한국의정신문TV / 서울매일신문TV / 한국여성신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TV / 한국감찰일보 / 서울여성신문TV / 대한변호사신문 / 한국매일방송TV / 환경뉴스119 / 강북투데이 등에도 통합 보도 됩니다.


    *서울매일신문TV  www.seoulmaeil.com   *한국여성신문  www.womank.net  
    *서울여성신문TV  www.seoulw.net   *한국매일방송TV  www.hankookmaeil.com  
    *한국연예스포츠신문TV www.koreaes.com   *환경뉴스119  www.newsgreen119.com    
    *한국의정신문TV  www.hankook3.com    *한국감찰일보  www.hankook2.com
    *서울의정신문TV  www.seoulm.net   *서울연예스포츠신문TV  www.seoules.com





    <저작권자©한국교원신문TV.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8-07-02 17:46 송고
    드가체프,7월 1일부터 기계체조 프로모션 진행
    최근기사
    새 배너
    광고문의4
    새 배너
    새 배너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한국교원신문
    www.hankook4.com

    최초창립 2000년5월1일/ 서울여성신문/서울연예스포츠신문 (주)한국감찰일보사
    발행인.편집인 겸 대표 김봉근 /편집위원장 김봉근 /청소년보호책임자 진종수
    여성사장 송숙현 /서울본부장 김형철 /고충처리인 진종수

    <한국교원신문> 서울다-10978호 (최초창간 2003.11.01 /복간등록 2015.4.13)
    <서울발행본사 겸 편집기획본부> 서울시 강북구 도봉로 150 창림빌딩 4F-5F
    *보도자료송부: seoulmaeil@daum.net /직통 (02)946-0003 (02)981-0004
    *긴급제보직라인 010-5757-3034

    <자매계열사> 최초창립 2000년5월1일/ <일간>서울매일. 서울매일신문TV.
    서울여성신문TV. 서울연예스포츠신문. 한국여성신문TV. 한국교원신문
    한국감찰일보. 한국매일방송TV. 한국의정신문TV. 서울의정신문TV

    www.seoulmaeil.com   www.seoulw.net   www.womank.net  
    www.seoules.com   www.hankook2.com   www.hankookmaeil.com  
    www.seoulm.net   www.hankook3.com   www.hankook4.com  

    * COPYRIGHTⓒ 한국교원신문/서울여성신문TV/ 서울연예스포츠신문TV